• 메인페이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공지사항

“취약계층 아동에게 꿈과 희망을” KT스카이라이프, KTH와 함께 방송 견학 프로그램 제공('18.11.27 배포)
  • 2018-11-27
  • 312
  • facebook twitter
KT스카이라이프가 취약계층 미디어 꿈나무를 지원하기 위해 ‘KT그룹 사랑의 꿈나무 투어’를 진행했다. KTH가 함께 참여해 KT그룹사의 역량을 모았고, KT그룹희망나눔재단과 대원방송은 행사를 준비하고 인력을 제공했다.

KT스카이라이프는 11월 26일 경기도 소재 지역아동센터 아동 16명을 초청해 서울 목동, 상암동 일대 방송 제작 현장을 둘러보고, 전문 방송인과 함께 진로를 탐색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투어에 참가한 아이들은 스카이라이프 위성방송시설 견학을 시작으로 K쇼핑 쇼핑호스트 체험과 대원방송 성우 체험 등을 하며 국내 방송산업 전반에 관한 폭넓은 지식을 쌓았다고 회사는 전했다.

편집과 조정, 녹음, 관제 등이 이뤄지는 위성방송시설을 견학하고, 카메라와 크로마키 등을 활용한 홈쇼핑 프로그램 제작 과정, 어린이 애니메이션 프로그램 성우 더빙도 직접 체험했다. 특히 위성방송 송출 기사와 쇼핑 호스트, 성우 등과 함께 대화하며 방송 관련 진로를 탐색하는 시간도 가졌다.

투어에 참가한 학생은 “다양한 방송 제작 현장을 둘러볼 수 있어 좋은 경험이 됐다”며, “TV로만 보고 듣던 쇼핑호스트와 성우를 직접 만나 전문 방송인의 꿈도 키우게 됐다”고 말했다.

KT스카이라이프 관계자는 “우리 사회 취약계층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고 건강하게 성장·자립하길 바란다”며, “KT그룹의 역량을 모은 사회공헌프로그램을 통해 문화·정보 격차를 줄이고 사회 관계망을 확대해 우리 사회의 건강한 구성원이 되도록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사랑의 꿈나무 투어는 KT그룹의 미디어 역량을 녹여낸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문화 체험 기회가 적은 취약계층 아이들에게 방송국 일일 체험·견학 기회를 제공하고 미디어 분야 진로 탐색에 도움을 준다는 취지 아래 지난해부터 시작했다.

올해는 모두 네 차례에 걸쳐 프로그램을 진행했는데, 내년에는 대상을 넓히고 프로그램도 다양화해 방송 미디어를 활용한 대표 사회공헌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취약계층 아동에게 꿈과 희망을” KT스카이라이프, KTH와 함께 방송 견학 프로그램 제공('18.11.27 배포)